실내 트레이너의 계절이 다가온 것을 알려주듯 어느덧 짧았던 가을이 지나고 해가 많이 짧아졌습니다. 겨울엔 역시 실내 트레이닝이죠?! 오늘 소개할 제품은 싱크라이더(ThinkRider)에서 출시한 보급형 인도어(실내) 트레이너(롤러/로라) A1입니다.

 

싱크라이더 A1은 자전거의 체인과 트레이너의 스프라킷(스프라켓)을 직접 연결하는 다이렉트 마운트식 고정형 트레이너로, 스마트롤러(스마트로라)와 비교할 경우 ERG(Ergasía) 모드를 지원하지 않는 고정 경사도 3%의 제품이라는 단점이 있지만, 비교적 저렴한 약 30만 원대에 구매할 수 있는 부담 없는 가격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싱크라이더의 제품 중 스마트 롤러를 구매하려는 분들은 비록 가성비 제품이지만 그 중 가장 우수한 싱크라이더 X7 시리즈를 선택하시는 것 같고, 완전 가성비를 원하는 분들은 비록 스마트 롤러는 아니지만 파워가 측정되기에 저렴한 가격에 즈위프트, 루비 등 소프트웨어도 활용할 수 있는 A1을 선택하시는 것 같습니다.

 

싱크라이더 A1은 싱크라이더 X7 다음으로 판매량이 높다고 하는데, 그 중간에 위치한 싱크라이더 X5 시리즈 같은 제품들은 성능이든 가격이든 좀 애매해서 오히려 판매량이 적지 않나 생각되네요. 제대로 투자하는 분이라면 메이저 브랜드인 와후나 탁스의 제품을 주로 구매하시는 편이고요.

 

싱크라이더 A1의 상세 스펙은 다음과 같습니다.

 

싱크라이더 파워 트레이너 A1

ThinkRider Power Trainer A1

 

구조

강철 삼각 바디

 

무게

약 12.5kg

 

연결 방식

다이렉트 드라이브 (직결형)

 

파워 측정

0~1200W

 

파워 정확도

±3%

 

가상 경사도

3% 고정

 

무선 연결 방식

ANT+, 블루투스 4.0

 

소음 수준

약 58dB @ 1M&30Km/H

 

배터리

CR2032

 

사용 시간

대기: 약 300일

사용: 약 300시간

 

호환성

로드 바이크: 650C/700C

산악 자전거: 24"/26"/29"

허브 타입: QR 130/135mm, 스루액슬 12*142, 12*148 (별매)

카세트 스프라킷: 시마노/스램 9/10/11단

소프트웨어: Zwift(즈위프트), Rouvy(루비), PowerFun(파워펀), PerfPRO(퍼프프로) 등

 

가격

국내: 34만 9천 원 (정가 $320)

 

 

자세한 언박싱(언패킹) 및 설치 방법은 영상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패키지는 본체, 하단 지지대 2개, 액세서리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액세서리로 QR(퀵릴리즈)와 QR 어댑터, 육각 볼트 및 렌치, 사용 설명서가 제공됩니다.

 

기본 구성은 일반 자전거를 위한 QR로 제공되는데 구매 시 옵션 선택에 따라 구성품에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디스크 브레이크 자전거를 위한 옵션을 선택했다면 QR 대신 스루 액슬을 위한 구성품으로 대체 또는 추가 제공됩니다.

 

지지대는 앞과 뒤의 길이가 다르니 스티커를 잘 보고 장착해야 합니다. (앞쪽이 길고 뒤쪽이 짧음) 또, 약하게 조이는 경우 소음이 발생할 수 있고 위험할 수도 있으니 가능한 강하게 결합하는 것이 좋습니다. (파손에 주의해서 적절한 정도로...)

 

지지대의 바닥부분은 완충이 부실하니 다이소에서 적당한 크기의 받침 패드 등을 구매해서 부착하면 (두꺼울수록 더욱) 좋습니다.

 

카세트 장착 도구를 이용해서 적절한 카세트 스프라켓(스프라킷)을 장착합니다.

 

롤러에 장착하는 카세트 스프라켓은 자전거에 장착된 것과 동일한 사이즈면 가장 좋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약간 작아도 괜찮습니다. 예를 들어 자전거에서 11-32T를 사용하고 롤러에서 11-28T를 사용해도 큰 무리 없다는 뜻입니다.

 

또한 업힐을 타는 것도 아니고 실내에서 사용하는 것이라 무게도 의미 없기 때문에 변속에 문제가 없는 선에서 저렴한 호환 제품을 사용해도 됩니다. 제 경우 현재 선샤인 호환 스프라킷을 사용하고 있는데, 국내에선 선레이스 호환 스프라킷이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싱크라이더 A1의 순정 드라이브 벨트는 PJ838/330J/6R 규격입니다.

 

추후 장기간의 사용 등의 이유로 드라이브 벨트가 늘어나거나 손상될 수도 있는데, 그런 경우 동일 규격의 호환 벨트를 구매해서 교체할 수 있습니다. 교체 방법은 다음 영상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벨트를 교체하기엔 이르지만 벨트가 약간 늘어나거나 해서 장력이 부족하다고 느껴질 때에는 하단의 커버를 벗긴 후 장력(텐션) 조절이 가능합니다.

 

싱크라이더 A1의 디스크에는 파워 측정 센서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싱크라이더 A1은 스마트 롤러가 아닌 단순한 직결형 고정 롤러이기 때문에 추가적인 전력 연결이 필요 없이 CR2032 배터리로 동작하며 반대쪽에서 동전 등을 이용해 커버를 벗기고 배터리를 삽입/제거할 수 있습니다.

 

기본 옵션으로 구매 시 위와 같은 QR이 제공됩니다.

 

디스크 브레이크 프레임에 사용하기 위해서는 디스크 프레임용 스루엑슬 어댑터를 별도로 구매해야 합니다. 구매처에 따라 기본 구성으로 제공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즈위프트, 루비 등에서 소스를 검색하면 Think A102-XXXXXXX으로 센서가 검색됩니다. 예를 들어 즈위프트의 경우 스마트 트레이너 항목이 아닌 파워 소스와 케이던스 항목에 트레이너의 센서를 연결하면 됩니다.

 

다만 케이던스는 케이던스 센서가 있다면 그것을 연결해주는 것이 좋은데, 케이던스도 실제 케이던스가 아닌 가상의 수치를 출력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스마트 롤러가 아니기 때문에 ERG 모드는 지원하지 않습니다.

 

트레이너를 구매할 경우 함께 구매하는 액세서리로 대표적인 것이 앞바퀴 받침대(블록/블럭)와 땀받이, 그리고 진동과 소음을 줄이기 위해 바닥에 깔 방음방진 목적의 매트, 패드입니다.

 

방음 방진을 위한 매트는 필수적인 부분이라고 할 수 있고 앞바퀴 받침대는 있으면 좋습니다. 하지만 땀받이의 경우는 자전거를 트레이너에 장기간 거치하는 경우가 많다면 유용한데 자주 탈착하는 경우엔 또 잘 사용하지 않게 됩니다. 이런 부분도 생각해보고 구매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소음은 영상 초반부와 비슷합니다. 가장 큰 소음은 체인(구동계)에서 발생하며 파워가 올라가는 경우 트레이너에서도 어느 정도의 소음이 발생합니다. 하지만 크게 시끄럽지는 않고 일반적인 스마트 롤러들과 비슷한 수준입니다.

 

실내 자전거 트레이너를 장만할 때 가장 고민되는 부분은 가격이며, 가격적인 부분이 해결되는 경우 다음으로 문제되는 부분이 활용성입니다. 싱크라이더 A1은 약 30만 원대의 가격으로 부담을 줄였으며, 별도 전원이 필요 없이 코인형 배터리로 동작 가능하기에 실외나 좁은 공간에서도 큰 불편 없이 활용할 수 있습니다.

 

아쉬운 점은 손잡이가 없어 이동 시 불편함이 있으며, 단순 고정형 다이렉트 드라이브 트레이너이기 때문에 상시 3% 고정 경사도가 적용되고 경사도에 따른 저항 조절(ERG 모드)이 불가능하다는 것입니다. 따라서 스마트롤러와 같은 느낌을 제공하지는 못하지만, 실내외에서 훈련용으로 가볍게 사용하기는 괜찮은 제품이라고 생각합니다.

 

추가로 싱크라이더 A1 센서의 파워 값은 파워미터의 측정 값과는 약간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파워미터를 보유한 사용자라면 A1 센서에 연결하는 것보다는 파워미터에 직접 연결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아무래도 A1은 캘리브레이션이 불가능하며, 일반적으로 파워미터의 측정 값이 더 정확하기도 하고요.

이 글에 남겨진 댓글은 2개 입니다.

    • 이제 겨울이니 야외에서 라이딩을 즐기지 못하는 분들에게는 이렇게나마 봄을 준비해야겠죠.
      하지만 바람이 느껴지지 라이딩이란.. ;;

    • 안녕하세요! 잘 지내시죠? 인도어는 작년부터 시작했고 올해 들어선 사계절 내내 주로 실내에서만 타고 있어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