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가 기후중립재단 회의에서 아우디는 전기자동차 시대를 맞아 크게 도약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2026년 이후 발매되는 신형 자동차는 모두 전기자동차(EV) 모델만 출시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내연기관 자동차는 단계적으로 폐지되어 2033년을 끝으로 종료할 것이라고 합니다.

 

아우디가 공개한 e-모빌러티 체제 전환 계획을 살펴보면 2025년 내연기관을 사용한 아우디의 마지막 모델이 생산되며, 2026년부터는 모두 전기 모델만 등장하게 됩니다. 또 2033년에는 내연기관이 완전 단종될 예정입니다.

 

아우디의 CEO인 Markus Duesmann은 아우디는 자사의 강점인 혁신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속적이고 탄소 중립적인 환경 규제에서 자유로운 개인 이동 수단을 제공할 예정이며, 아우디는 자사가 가지고 있는 우수한 기술력과 기술 혁신을 통해 이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내연기관 자동차의 구체적인 생산 종료 시기는 최종적으로 각국의 고객과 법률에 따라 결정되는 것으로 확실한 일정이 정해진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또한 2033년 이후에도 중국에서는 내연기관 자동차의 수요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며 만약 그렇게 될 경우 현지 생산을 통해 내연기관 자동차를 공급할 가능성도 남아 있다고 밝혔습니다.

 

아우디는 충전 인프라 확충 및 재생 가능 에너지원에 따른 전력 공급의 강화도 중요하며 이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미 충전 예약 시스템과 대기 공간을 갖춘 프리미엄 충전 솔루션인 '아우디 급속충전 허브'를 비롯하여 재생 가능 에너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전력회사와도 협업 중이라고 합니다.

 

동시에 아우디는 전기자동차 모델의 라인업을 대폭 확대한다고 했는데, e-tron GT, RS e-tron GT, Q4 e-tron, Q4 Sportback e-tron 등 2021년 새로 출시된 모델을 비롯해서 2025년까지 20가지 이상의 전기자동차를 라인업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마지막으로 아우디 CEO는 아우디는 내연기관 자동차의 개발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최종 생산 시점까지 기존 내연기관 자동차를 더욱 개선하고 사용자에게 큰 이점을 제공하며 보다 높은 효율을 달성할 수 있도록 목표하고, 결과적으로 아우디의 마지막 내연기관 자동차는 역대 최고의 내연기관 자동차가 될 것임을 자신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글에 남겨진 댓글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