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EW-53은 캐논 최신 EOS M 마운트 미러리스에 가장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번들 키트 렌즈 EF-M 15-45mm f/3.5-6.3 IS STM 렌즈를 위한 전용 후드입니다.

 

예전에 알리 익스프레스에서 구매한 호환 후드 리뷰도 작성했었는데, 이번엔 조금 더 나은 퀄러티를 위해 캐논이 직접 만든 정품 후드를 구매해봤습니다. (L 렌즈처럼 후드 정도는 기본으로 제공해주면 좋을텐데 말이죠.)

 

 

정품 후드는 흰색의 캐논의 후드 전용 박스에 담겨 있습니다.

 

박스 우측에 보면 호환 모델에 EF-M 15-45mm f/3.5-6.3 IS STM가 표기된 것을 볼 수 있죠.

 

 

박스 내부엔 후드를 보호하기 위해 비닐로 포장된 EW-53 렌즈 후드가 들어 있습니다.

 

 

위에서 바라본 EW-53의 모습.

 

 

깔끔하게 프린트된 로고 부분입니다.

 

 

정품 후드는 확실히 도장의 질감이 깔끔하고 좋습니다.

 

 

마감도 우수해서 렌즈에 깔끔하게 결합되고 흔들림이 없습니다.

 

 

EF-M 15-45mm f/3.5-6.3 IS STM 렌즈에 EW-53 렌즈 후드를 장착해보았습니다.

 

 

확실히 후드를 끼우면 기능 외적으로도 좀 고급스런 느낌을 줍니다.

 

 

반대 방향으로도 끼워지며 렌즈와 밸런스가 잘 맞습니다.

 

 

현재 EF-M 15-45mm f/3.5-6.3 IS STM 렌즈는 약 6-7만 원 정도면 구매할 수 있습니다. 정품 렌즈 후드인 EW-53의 가격은 약 2만 원 정도죠.

 

사실 매우 저렴한 번들 렌즈 가격을 생각했을 때 EW-53은 다소 사치품에 가까운 느낌이긴 합니다. 호환 후드는 몇 천원이면 구매할 수 있으니까요. 그래도 렌즈와 가장 잘 어울리는 우수한 품질의 후드를 원한다면 정품을 구매하는 것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이 글에 남겨진 댓글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