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11월 23일(목)으로 연기

                 

교육부가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1월 15일(수)에서 11월 23일(목)으로 1주일 연기한다고 밝혔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주말로 예정된 수시 논술도 미룰 것이라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음은 교육부 공고 전문입니다.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지진으로 일부 시험장과 예비 시험장에도 일부 균열이 발생했습니다. 이에 수학능력시험을 11월 23일로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향후 일주일 동안 수능 중 발생 가능한 모든 상황에 철저히 대비하겠습니다.

 

===== 

 

교육부에서는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지진으로 인해 포항지역 일부 시험장뿐만 아니라 예비 시험장에도 일부 균열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이에 2018학년도 수학능력시험을 11월 23일(목)로 1주일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수능 응시생의 안전문만 아니라 학부모님, 아나가 국민 여러분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하여 힘들게 내린 결정이오니 널리 혜량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향후 일주일 동안 시험장(학교) 집중 안전점검뿐만 아니라 수능 중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에 철저히 대비하겠습니다.

 

교육부가 수험생들이 안심하고 안전하게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많이 보는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